피부질환 치료

아토피피부염은 아토피 알레르기를 가진 사람에서 나타나는대표적인 알레르기 피부질환으로 심한 소양감(가려움증)과 건조증을 가지며, 만성적으로 재발하는 것이 특징입니다. 아토피피부염, 알레르기성 비염, 천식, 알레르기성 결막염 등이 있으며, 이들 질환이 환자 개개인의 유전적소인, 환경, 연령 등에 따라 단독으로 또는 여러 질환이 동시에 나타날 수 있습니다.
아토피 피부염의 발생원인은 현재까지 확실하지 않습니다. 이 질환의 발생에는 유전적인 요인과 환경적인 요인이 같이 관여하는 것으로 알려져 있습니다. 즉 체질적으로 생기며 나쁜 환경에 의해서 악화되는 것으로 생각됩니다.
아토피 피부염은 환자의 연령에 따라 비교적 특징적인 피부병변과 분포양상을 보이는데, 영아기에는 주로 머리, 얼굴에 붉고 습하고 기름진 각질이나 딱지를 형성하는 병변이 나타나지만, 크면서 점차 주로 팔과 다리, 손목과 발목, 발의 접히는 부위에 국한되는 경향이 있습니다. 피부가 두꺼워지거나 구진, 인설, 색소침착 등의 건조한 피부병변이 나타나고, 이마의 태선화, 눈주위의 발적 및 인설, 귀 주위 피부의 균열 및 딱지 등의 증상도 흔히 동반됩니다. 아토피피부염은 나이가 들면서 그 증상이 대체로 호전되나, 때로 성인기까지 중증의 피부염이 지속될 수 있습니다.


아토피피부염의 치료

  • 증상의 발현과 악화를 예방하기 위해 원인과 유발 인자를 제거하고, 적절한 목욕 및 보습제 사용으로 피부를 튼튼하고 청결하게 유지하는 것입니다. 
  • 2차 피부감염증을 예방하기 위해 필요한 경우 국소 스테로이드제, 국소 칼시뉴린억제제, 항히스타민제, 면역조절제, 항바이러스제 등을 적절하게 사용해 줍니다.


접촉피부염은 외부 물질과의 접촉에 의하여 발생하는 흔히 가려움증을 동반하는 습진성 피부질환입니다. 원인에 따라서 원발성 접촉피부염과 알레르기성 접촉피부염으로 분류됩니다.
원발성 접촉피부염을 한가지 또는 여러 가지 자극이 동시에 작용하여 피부염을 일으키기 때문에 그 원인을 밝히기가 매우 어렵습니다. 자극이 되는 물질로는 물, 세제, 화장품, 옷, 건조한 기후 등 매우 다양하며 민감성피부, 주부습진, 기저귀 피부염 등이 발생하게 됩니다. 접촉피부염이 의심되면 피부과 의사와의 상담을 통해 환자가 처한 특수한 상황에 따른 원인 자극을 유추하여 피해야 하며, 적절한 피부 보호제의 사용을 통해 예방할 수 있습니다.
알레르기성 접촉피부염은 보통 사람에게는 일어나지 않고 특정물질에 민감한 알레르기가 있는 사람에게만 그 물질과의 접촉에 의해 발생하는 피부염을 말하며 옻나무, 염색약, 화장품 등에 의해 발생할 수 있습니다. 피부접촉 뿐만 아니라 음식물의 섭취에 의해서도 피부염이 발생할 수 있으며, 우리나라에서는 옻을 닭과 함께 달여 먹은 후 전신적인 알레르기성 접촉성 피부염이 생긴 환자를 볼 수 있습니다.
특정물질에 알레르기가 생기기까지는 몇 차례의 노출이 필요합니다. 따라서 옻닭은 처음 먹었을때는 괜찮았는데 몇 차례 먹다보니, 또한 수년간 사용하던 염색약이 어느날 갑자기 문제를 일으킨다든지 하는 일이 있습니다.
알레르기성 접촉피부염은 자극피부염과 달리 비교적 원인물질을 찾기 쉬우며 첩포검사 라는 진단법도 있습니다. 원인 물질을 알아내면 그 물질만을 피하면 되므로 예방도 쉬운 편입니다. 단지 어디나 있는 흔한 물질에 알레르기가 생긴 경우는 피하기 어려울 수도 있습니다. 이런 예 중 대표적인 것이 시계나 액세서리에 포함된 니켈이라는 금속입니다.


접촉피부염의 치료

  • 접촉 피부염을 촉진하는 물질을 알아내서 피하기만 한다면 대부분 호전됩니다. 
  • 적절한 치료를 받고 노출되는 것을 피하면 증상이 2~3주면 좋아질 것입니다. 
  • 오랫동안 유해한 화학 물질과 알레르기 항원 물질에 노출된다면 수 년간 지속할 수 있는 만성 접촉 피부염이 발생할 수 있으므로 빨리 치료를 받도록 합니다. 


습진이라는 것은 피부에 생긴 염증을 말하는 것으로 피부염과 같은 의미로 사용됩니다. 기계적, 물리적, 화학적 자극, 체내로부터 피부에 작용하는 약물, 음식물 등에 의해 나타나는 피부의 알레르기성 질환을 습진으로 정의합니다. 습진은 재발이 쉽고 그 형태와 양상은 매우 다양하며, 여러 가지 습진(피부염)을 통틀어서 말할 때는 습진성 피부질환군이라고 일컫는다.  특히 주부습진은 비누세제, 물일, 고무장갑, 흙일, 정신적인 스트레스 등으로 악화되고 지점토나 꽃꽂이 등의 취미생활, 약품을 만지는 직업일 때도 악화될 수 있습니다. 


습진의 치료

  • 근본적으로 습진을 일으키는 환경에서 벗어나는 것이 가장 중요합니다.
  • 보습이 매우 중요하므로 수시로 보습크림이나 연고를 바릅니다.


피부가 부어오르는 것이 큰 특징으로 가려움증은 물론 심한 따가움, 열감을 동반하며 춥거나 더울 때 증상이 더 심해집니다. 짧게는 1-2시간 길게는 48시간 이상 지속되다가 가라앉는 급성 두드러기도 있지만, 만성 두드러기라면 치료가 필요합니다. 

두드러기의 치료

  • 근본적인 치료는 원인물질을 찾아 이를 제거해 주거나 피하는 것입니다. 
  • 최근에는 간단한 피검사를 통해 주로 두드러기를 잘 유발하는 음식물과 꽃가루 등에 대해 알레르기 검사(mast검사)를 할 수 있으나 원인이 매우 많기 때문에 찾아내기가 쉽지 않을 수도 있습니다.
  • 만성 특발성 두드러기 환자는 장기간 항히스타민제를 복용하여야 합니다. 


건선은 피부 여러 곳에 부스럼이 발생하는 질환입니다. 이때 부스럼이라고 하는 것이 보통 피부염이나 습진에서 보는 것보다 휠씬 심하게 각질이 일어납니다. 처음에는 붉은 반점으로 시작해서 점점 각질이 생겨서 두꺼워집니다.
건선이 생기는 부위는 거의 모든 피부부위로 머리와 얼굴, 겨드랑이, 몸통, 사지, 손발, 성기부위, 항문주위, 손톱과 발톱까지 생길 수 있습니다. 심하면 온몸이 건선으로 덮히기도 합니다.
건선은 악화와 호전을 반복하면서 점차 만성적이고 심한 형태로 진행하는 경향이 있습니다. 가려움증은 피부염과 달리 심하지 않거나 전혀 가렵지 않습니다. 건선이 잘 생기는 부위는 팔꿈치와 무릎, 생식기주위, 팔과 다리, 두피 그리고 손톱과 발톱입니다. 때로 대칭적으로 분포하기도 합니다.
손톱이나 발톱에 건선이 생기면 바늘자국 같은 작은 구멍들이 흔히 나타나며 두꺼워지거나 부서지기 쉬운 모양으로 변형이 생겨서 손발톱 무좀으로 오인되기도 합니다. 건선 환자의 극히 일부에서 건선관절염이 나타나기도 합니다. 건선이 생기는 모양은 다양합니다. 가장 흔한 형태는 작고 붉은 피부 반점들이 생기면서 차츰 이것들이 커지고 표면에 하얀 각질이 나타나게 되는 것입니다. 반점의 중앙에 있는 각질들은 쉽게 떨어지지만 주변부위의 각질은 표면에 단단히 붙어 있어서 쉽게 떨어지지 않습니다. 이러한 각질을 억지로 벗겨내면 그 부위에서 출혈이 생길 수 있습니다.

 

건선의 치료

  • 국소치료: 직접 약물을 바르는 치료법입니다. 부신피질호르몬제, 비타민 D 유도체, 보습제 등을 매일 피부에 도포합니다. 그러나 강력한 부신피질 호르몬제는 너무 오래 바르면 모세혈관 확장, 팽창 선조, 피부 위축 등 여러 가지 부작용이 나타날 수가 있으므로 의사의 지도하에 주의하여 사용해야 합니다.
  • 전신치료제: 중증의 건선환자에서 사용되며 약제의 부작용을 고려해서 소아나 임산부, 간이나 신장 질환 유무, 환자의 순응도 등을 고려한 후 투여합니다. 전신 치료에 사용되는 약물로는 비타민 A 합성 유도체, 면역억제제인 Cyclosporine, Methotrexate, steroid 등의 약물이 사용됩니다.
  • 광선치료: 자외선을 이용해 건선을 치료하는 것을 말합니다. 광범위한 건선에 주로 사용되며, PUVA라고 하는 광화학요법이나 장파장 또는 단파장 자외선 B를 이용해 치료합니다. 최근에는 단파장 자외선 B 이용하는 광선치료가 가장 많이 사용됩니다.

단순포진은 단순포진 바이러스(Herpes virus)감염에 의해 주로 입 주위와 성기부위의 물집을 일으키는 피부질환입니다.

처음 감염될 때는 감기와 같은 전신증상과 함께 심한 경과를 보이지만 재발을 거듭할수록 심한 정도는 완화됩니다. 여러 가지 요인에 의해 재발하는데 가장 흔한 경우는 피곤할 때 생기는 것입니다.

입술 주위에 생기는 단순포진은 입술 주위에 물집이 생겨 3-7일 정도 지속되고 자주 재발합니다. 물집이 생기기 수 일전부터 가렵거나 뜨끔거리는 느낌이 있을 수 있습니다. 2차 세균감염이 없을 경우 흉터 없이 저절로 회복되지만, 물집을 손으로 긁거나 딱지를 빨리 떼어내는 경우 흉터가 생길 수 있습니다. 입술 외에도 눈 주위, 귀 주위 등에도 생길 수 있습니다. 음낭 주위에 생기는 단순포진은 음부포진이라고도 하며 성기주변이나 엉덩이 등에 생깁니다.

  

단순포진의 치료

  • 대부분의 단순 포진 바이러스 감염은 치료가 필요하지 않으며, 병변을 깨끗하고 건조하게 유지하는 것만으로 자연치유됩니다. 
  • 병변이 오래 지속되고 증상과 합병증이 동반될 것 같은 경우 항바이러즈 제재 치료를 시행합니다.


원인균은 수두-대상포진 바이러스 질환입니다. 소아에서 수두로 나타나고 성인이 되어 재발할 경우에는 대상포진으로 나타납니다. 노령, 피곤함, 면역기능의 저하로 인해 신경에 잠복되어 있던 수두-대상포진 바이러스가 활성화되어, 감각신경을 타고 그 신경이 지배하는 피부에 도달하여 질환을 일으키는데 이때 피부의 한쪽에만 심한 통증을 동반하는 띠 모양의 물집성 병변이 발생합니다.  50세 이상의 고령층이나 다른 질환으로 인해 면역이 저하된 사람에서 발생한 경우에는 보다 적극적인 치료가 필요합니다.

대상포진의 치료

  • 피부병변은 주로 물집으로 항 바이러스제, 진통제 등으로 치료하여 1~2주가 경과하면 치유됩니다.
  • 물집을 손으로 뜯거나 2차감염이 생기는 경우 흉터가 생길 수 있으므로 주의해야합니다. 
  • 연령층이 높을 경우 포진 후 신경통이 남아 오래도록 고생하기도 합니다.


무좀은 곰팡이균에 의해 발생하는 피부병 중 발에 생기는 병변으로 때로는 손에도 유사한 병변이 발생하기도 하며, 발톱, 손톱까지 침범하기도 합니다. 목욕탕이나 수영장 등 사람이 많은 곳이나 무좀환자가 있는 가족에게서 일어납니다. 무좀 환자의 발에서 떨어져 나온 각질 속에 있는무좀균에 접촉하게 되어서 옮게 되는 것입니다. 무좀은 각질만 많이 생기면서 가려움증은 별로 없는 경우도 있지만, 심한 가려움과 함께 진물이 날 수도 있고 물집이 생기기도 합니다. 이처럼 발가락 사이에 생기거나 물집이 생기는 경우에 많이 긁거나 과잉치료를 하게 되면 감염된 부위가 손상되어서 세균감염이 나타날 수 있기 때문에 주의해야합니다.

 


무좀의 치료

  • 1~2회 정도 증상 부위와 그 주변부에 항진균제 연고를 바릅니다.
  • 재발방지를 위해 다 나은 것 같아도 3~4주간 계속 더 바르는 것이 좋습니다.
  • 항진균제 연고는 스테로이드 호르몬 제제와는 달리 상당기간 발라도 부작용이 거의 없습니다.


사마귀란?

  • 사마귀는 바이러스가 피부에 감염되어 생깁니다.
  • 사마귀 벌레에 물린 자리에 생긴다고 잘못 알고 있는데, 사마귀는 사마귀 벌레와는 전혀 상관없습니다.
  • 사마귀는 어린 아이들에게 매우 흔하게 생기며, 커갈수록 좀 더 많이 발생합니다.
  • 사마귀는 피부 색깔로 되어있고, 단단하게 튀어나와 있으면서 표면이 거칠고 인설이 생깁니다. 
  • 예전에 다쳤던 곳에 새로운 사마귀가 생길 수 있고, 사마귀의 수와 크기는 가지각색입니다.
  • 사마귀는 피부의 어느 부위에나 생길 수 있으며,  어린이들의 경우에는 손등에 작고 편평하며 피부색깔을 띠는 반점으로 나타나기도 합니다.

 


사마귀의 치료

  • 레이저와 냉동 치료법을 이용하여 치료 효과를 높이고 있으며, 재발률도 줄입니다.
  • 사마귀는 조기에 치료하지 않으면 주위로 퍼지거나, 타인에게 옮길 수 있는 질환이므로 발견 즉시 치료해야 합니다.


티눈과 굳은살은 만성적인 자극에 의해 피부의 각질층이 비정상적으로 두꺼워져서 딱딱하게 되는 것입니다. 하지만 각각은 다른 증상을 보입니다.


굳은살

  • 딱딱해진 부위가 비교적 넓고 경계가 티눈에 비해서는 덜 뚜렷하게 보이는 누런 팥같이 보입니다.
  • 굳은 살은 발만 아니라 신체의 어느 부위건 습관적으로 자극을 주면 생길 수가 있습니다.
  • 운동 선수들이나 철봉을 오래한 어린이 손에 굳은 살이 생기는 것을 쉽게 볼 수 있습니다.
  • 미용적으로 문제가 되기는 하지만, 아프거나 크게 불편한 경우는 많지 않습니다.

티눈

  • 굳은살에 비해 국소적으로 각질이 딱딱해지며 못처럼 중심부가 솟아있어, 피부 속으로 파고드는 경향이 보여 통증을 야기합니다.
  • "못이 박힌다"고 표현하는 것이 바로 티눈입니다.
  • 5번째 발가락의 바깥쪽에 많이 생기며, 발바닥의 압력을 받는 부위에도 잘 생깁니다.

티눈과 굳은살의 치료

  • 근본적으로 티눈이 생기게 하는 만성적인 자극 요인을 제거하는 것이 무엇보다 중요합니다. 
  • 약국에서 구입하는 티눈 반창고나 병원에서 시행하는 전기 소작, 또는 레이저로 일시적인 제거는 가능하지만, 자극 요인을 제거하지 못하면 자꾸 반복해서 생길 수 있기 때문입니다. 
  • 반면에 이러한 원인을 교정해 주면 자연스레 없어지기도 합니다.
  • 치료로는 전기소작, 레이저 등의 외과적인 방법으로 티눈을 제거할 수 있습니다. 
  • 이외에도 각질을 녹이는 살리실 산이 주성분인 사마귀 약이나 티눈고, 티눈 스립 액 등이 있습니다.
    특히 어린이나 노인들의 경우, 사용시 더욱 주의를 요합니다.
    과다하게 사용할 경우 피부의 각질이 지나치게 손상되어 속살이 드러나 오히려 더 상처를 악화시키고 심한 통증이 생기기 때문입니다.


켈로이드 흉터

  • 켈로이드는 진피 내 섬유성조직이 과성장하여 결절형태로 튀어나오는 현상을 말합니다.
  • 원인은 아직 확실히 알려지지 않았지만, 유전적인 소인이 있는 사람에게서 잘 생기는 것으로 알려져 있습니다. 
  • 대게 외상이 원인이 되며 잘 생기는 부위는 어깨나 흉골 부위(앞가슴)입니다. 
  • 가려움 등이나 압통을 동반할 수 있고, 일반적으로 큰 고통을 수반하지는 않지만, 미용적인 측면에서 제거되길 원하는 분들이 많습니다.
  • 치료법: 스테로이드 국소 주사, 2~4주 간격으로 시행(과도하게 뭉친 콜라겐 조직에 주사하여, 흉터를 부드럽게 하고 위축시킵니다.)

 

화상 흉터

  • 미용적인 추형을 남길 뿐 아니라 관절부위에 흉이 있는 경우 수축에 의해 관절운동에 장애가 발생하는 경우도 있습니다.
  • 소아의 경우 관절부위가 아닌 경우 흉이 얕아지는 경우도 있으나 완전히 회복 되지는 않습니다. 
  • 흉터의 위치와 화상을 입은 시기에 따라 화상을 입은 부위에 피부이식을 시도하는 경우도 있으며, 상태에 따라 복합적인 레이저치료로 피부 복원술을 하고 있습니다.


스탑비뇨기과의원  진료과목 피부과

잠실점   서울 송파구 올림픽로 269 롯데캐슬프라자 2층                   |  대표: 유성호  |  사업자번호: 230-01-22524  |  ☎  02-416-4747 

영등포점   서울 영등포구 영중로 51-1 닥터스빌딩 7층              ☎  02-2678-7070 

분당점   경기 성남시 분당구 성남대로 165 천사의도시 309호  |  대표: 정태규  |  사업자번호: 144-02-17519  |  ☎  031-782-4333 

수원점   경기 수원시 영통구 효원로 387 풍성프라자 402호      |  대표: 이민호  |  사업자번호: 135-31-70295  |  ☎  031-213-0035

동탄점   경기 화성시 동탄반석로 196 아이프라자 3층               |  대표: 강일모  |  사업자번호: 135-31-67903  |  ☎  031-8003-7070


Copyright ⓒ 베스탑비뇨기과  All Rights Reserved.